제목 없음

제목 없음

 

 

 

 

 

 

 

 

 



 :  정우성 "20년지기 절친 이정재와 존댓말 쓰는 이유는…"

 :  1501

 :  2014-10-17 10:45:22

 :  관리자   
배우 정우성이 절친 이정재와 20년 동안 서로에게 존댓말을 쓰고 있다고 밝혔다.

정우성은 지난 16일 오후 6시 서울 강남구 압구정 모처에서 진행된 미디어데이에서 빌라 주민이자 절친인 이정재와 자주 만나느냐는 물음에 "자주는 보지 못한다. 너무 못 봤다 싶으면 '정재씨 뭐해요?'라고 연락해서 술을 마시곤 한다"고 말했다.

그는 절친인 이정재와 아직 존댓말을 쓴다는 사실에 모두가 놀란 반응을 보이자 "오히려 사회에서 만난 사람과 반말을 하는 것이 더 불편하다. 존댓말이 편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보통 남자들은 술 마시고 하는 이야기가 '몇 살이야?'인데 그게 좋아 보이지 않는다. 너무 존댓말을 하면 후배들이 불편해하기 때문에 요즘은 반말을 하지만 나는 사회에서 만난 사람들과 존댓말을 하는 게 더 편하고 좋다. 서로를 존중하고 존경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우성은 현재 상영 중인 영화 '마담 뺑덕'에서 욕망에 휘말려 모든 것을 잃어가는 학규 역을 맡아 열연했다.

[출처: 뉴스1스포츠 이경남 기자]

목록

855   정우성, 네팔 어린이들과 함께한 순간…"따뜻한 남자" 관리자 14-11-07 1217
854   정우성, '한번 보면 잊혀지지 않는 강렬 눈빛' 관리자 14-11-05 1360
853   유엔난민기구 명예사절 정우성, 첫 난민촌 방문 "설렘과 두려움 앞선다" 관리자 14-10-29 1205
852   [기네스] 정우성, 날렵한 턱선+부드러운 미소 '심쿵' 관리자 14-10-24 1412
851   ‘자체발광’ 정우성, 아웃도어 ‘레드페이스’ 팬사인회 열어 관리자 14-10-23 1277
850   "이것이, 심쿵"…정우성vs강동원, 미남戰 관리자 14-10-23 1339
849   정우성 “BIFF 레드카펫서 이솜과 손잡고 입장한 건..” 관리자 14-10-23 1284
  정우성 "20년지기 절친 이정재와 존댓말 쓰는 이유는…" 관리자 14-10-17 1502
847   정우성, UN난민기구 명예사절 자격으로 네팔行 관리자 14-10-17 1200
846   정우성, 그가 자신을 '공인'이라고 부르는 이유 관리자 14-10-17 1227
845   정우성의 두 발 전진, 제작자&감독 청사진을 제시하다 관리자 14-10-17 1301
844   기네스 맥주, 정우성과 신규 브랜드 캠페인 관리자 14-10-16 1377
843   정우성,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특별심사위원 '흐뭇' 관리자 14-10-15 1287
842   확신이 만들어낸 타협 없는 치열한 연기 <마담 뺑덕> 정우성 관리자 14-10-15 1437
841   정우성 커피마니아 매력 발산하며 네스카페 수프리모 골드락 모델 관리자 14-10-13 1776

[처음][이전][1][2][3][4][5] 6 [7][8][9][10]...[다음][맨끝]


제목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