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제목 없음

 

 

 

 

 

 

 

 

 



 :  '마담뺑덕' 정우성, 욕망 관객에 "나 기다리지마"‥재치

 :  1595

 :  2014-10-03 10:21:43

 :  관리자   
배우 정우성이 재치 있는 입담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 '마담 뺑덕' 측은 욕망남녀, 집착남녀 19금 'CGV스타★라이브톡'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정우성, 이솜, 임필성 감독 그리고 스페셜 게스트 곽정은이 참여했으며 김태진이 사회를 맡았다.

본격적인 사연을 소개하기 전 간단한 몸풀기로 준비된 "'마담 뺑덕' 예매권 있다고 같이 보러 가자고 하면 그린라이트인가요?"라는 질문에 모두 그린라이트를 눌러 현장을 술렁이게 만들었다.

정우성은 "아주 치명적인 생각을 갖고 제안하는 것이니 마음의 준비를 하시고 응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라고 재치 있는 답변을 전했고, 곽정은은 "아직은 가깝지 않은 사이의 남녀가 '마담 뺑덕'을 보면 확 가까워질 기회가 될 것"이라고 추천 메시지를 전해다.

본격적으로 진행된 그린라이트 코너에서는 정우성, 이솜이 사전 응모된 집착녀, 욕망녀의 사연을 직접 소개해 관객들에게 뜨거운 박수를 받았다. 덕이처럼 20년 넘게 한 남자만 기다리고 또 기다리는 짝사랑 집착녀의 고민에 정우성은 "20년 동안 옆에서 지켜만 보셨다는 게 안타깝다. 용기를 내서 고백을 해보시는 게 좋을 것 같다"며 진심 어린 조언을 전했다.

CGV왕십리 생중계 현장에 자리한 집착녀는 "정우성 씨의 말을 들으니 그와 치정 멜로를 이루기 위해선 뭐라도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답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두 번째 사연은 연락이 닿지 않으면 자꾸 불안해지고 집착하게 , 좋아하는 남자에게 자꾸 스킨쉽을 하게 된다는 욕망녀. 임필성 감독은 "'마담 뺑덕' 속 학규는 연애의 고수, 밀당의 전술을 가진 인물이다. 줄듯 말듯한 느낌이 있어야 사랑이 진행된다. 새로운 전술로 사랑을 진행시키라"고 조언했다.

역시 현장에 함께 자리한 욕망녀가 "그럼 정우성 씨 같은 남자를 만나면 될 것 같다"며 수줍게 말을 전하자 정우성은 "나 기다리지마"라며 영화 속 대사를 재연해 관객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한편 '마담 뺑덕'은 2일 개봉했다.

[출처: 아시아경제 유수경 기자]

목록

834   정우성, 노출보다 눈길 끄는 동공연기 관리자 14-10-09 1333
833   해외 영화 전문지 ''마당뺑덕' 정우성, 필모 중 최고의 연기력' 극찬 관리자 14-10-07 1717
832   '정우성'을 만들어가고 있는 '장인' 정우성 관리자 14-10-07 1634
831   '마담 뺑덕', 순수vs욕망 해외포스터 공개 관리자 14-10-07 1401
830   20년차 영화인 정우성, 그의 도전과 변신 관리자 14-10-06 1562
829   '마담 뺑덕' 정우성, '이보다 완벽할순 없다' 관리자 14-10-06 1340
828   정우성 ‘마담 뺑덕’, 개봉 첫 주말 20만명 동원 관리자 14-10-06 1375
827   ‘마담뺑덕’ 정우성 “실제 연애할때 착한남자 된다” 관리자 14-10-04 2159
826   ‘마담뺑덕’ 정우성 “학규는 나쁜남자지만, 나는 착한남자” 관리자 14-10-04 1354
825   정우성 ‘그 남자의 신의 한수~’ 관리자 14-10-04 1486
824   "부산역에 떴다"…정우성, '비프'의 서막 관리자 14-10-03 1427
823   정우성·이솜 '보기만 해도 훈훈하네' 관리자 14-10-03 1511
  '마담뺑덕' 정우성, 욕망 관객에 "나 기다리지마"‥재치 관리자 14-10-03 1596
821   정우성-이솜 '영화 속 한 장면처럼' 관리자 14-10-01 1556
820   '마담뺑덕' 정우성 "용납할 수 없이 힘들었던 장면은.." 관리자 14-10-01 1628

[처음][이전][1][2][3][4][5][6][7] 8 [9][10]...[다음][맨끝]


제목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