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제목 없음

 

 

 

 

 

 

 

 

 



 :  정우성, "난 주인공이고 싶다..할리우드 단역 진출 NO"

 :  1104

 :  2014-09-24 20:53:30

 :  관리자   
배우 정우성이 할리우드 진출이 배우로서 궁긍적인 목표가 될 수는 없다고 밝혔다.

정우성은 영화 '마담 뺑덕'(임필성 감독)의 개봉을 앞두고 24일 진행된 인터뷰에서 할리우드 진출 생각을 묻는 질문에 이 같이 밝히며 "배우 각자의 선택인데 할리우드는 백인 위주의 사회이다보니까 아무래도 단역이 대부분인 것 같다. 나는 주인공이고 싶다"라고 연기자로서의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할리우드 진출 목표, 지향점의 차이다. 좋고 나쁘고가 아니라"라고 이는 할리우드 진출에 대한 배우 가치관의 차이임도 강조했다.

그런가하면 정우성은 지난 해 개봉한 영화 '감시자들'에 이어 이번에는 한 여자의 인생을 송두리째 흔드는 옴므 파탈로 등장한다.

한편 '마담빵덕'은 고전 '심청전'을 현대로 옮겨와 한 남자와 그를 사랑한 여자, 그리고 그의 딸 사이를 집요하게 휘감는 사랑과 욕망, 집착의 치정 멜로로 재탄생 시킨 영화로 정우성, 이솜, 박소영, 김희원 등이 출연한다. 청소년 관람불가. 10월 2일 개봉.

[출처: OSEN 최나영 기자]

목록

807   정우성 "'바른 남자' 이미지 벗고 싶다" 관리자 14-09-25 1198
806   정우성 B컷화보, '명품 콧날+날렵 턱선' 완벽해! 관리자 14-09-25 1105
805   정우성 화보, 흔한 40대 '미친 미모'…'부드러운 카리스마' 눈길 관리자 14-09-25 1303
804   정우성 “판타지, 꿈에 맞춘 사랑 NO, 늘 준비 돼 있다” 관리자 14-09-24 1264
803   마담 뺑덕, 정우성 이솜 박소영 참석 언론시사회 전문녹취록! 관리자 14-09-24 1272
  정우성, "난 주인공이고 싶다..할리우드 단역 진출 NO" 관리자 14-09-24 1105
801   정우성 “연출·제작·연기 좋아하는 것들에 푹 빠져 살고파” 관리자 14-09-24 1098
800   정우성, 파격 베드신 불구 ‘마담뺑덕’ 선택한 이유 관리자 14-09-23 1654
799   ‘마담 뺑덕’ 정우성, 이솜 관능적인 화보로 기대감 UP 관리자 14-09-22 1070
798   악역·베드신·제작..정우성, 20년 차 배우의 도전 관리자 14-09-20 1264
797   소니 "정우성이 든 미러리스 카메라 A6000" 온 에어 관리자 14-09-18 1306
796   '마담 뺑덕' 정우성-이솜, 치명적 매력의 커플 화보 공개 관리자 14-09-18 1161
795   정우성, 아시아나 국제단편영화제 특별심사위원 위촉 관리자 14-09-17 1042
794   '마담 뺑덕' 정우성, 첫 치정 멜로…화끈한 무삭제 예고편 공개 관리자 14-09-17 1119
793   정우성 연출 '킬러 앞에 노인', 노인영화제 초청 관리자 14-09-17 1190

[처음][이전][1][2][3][4][5][6][7][8] 9 [10]...[다음][맨끝]


제목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