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제목 없음

 

 

 

 

 

 

 

 

 



 :  해외 영화 전문지 ''마당뺑덕' 정우성, 필모 중 최고…

 :  1716

 :  2014-10-07 23:37:07

 :  관리자   
영화 '마담뺑덕'를 향한 해외언론 극찬이 이어지고 있다.

영화 '마담 뺑덕'(감독 임필성/제작 영화사 동물의 왕국)이 토론토 국제영화제 첫 상영 이후 해외 언론의 연이은 극찬을 받고 있다.

칸, 베니스, 베를린 국제영화제와 함께 세계 4대 영화제로 손꼽히는 토론토 국제영화제의 첫날밤을 뜨겁게 달구며, 첫 상영을 마친 '마담 뺑덕'은 영화의 모든 면에 걸쳐 관객과 평단에게 고른 찬사를 끌어냈다.

"잘 알려진 한국의 고전 설화를 비틀린 악몽의 렌즈를 통해 들여다 본 동화"라는 필름 스테이지의 평은 '마담 뺑덕'이 누구나 알고 있는 고전 '심청전'이라는 출발점에서 시작된 영화임을 다시 한 번 각인, 국내 관객들의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해외 유명 영화전문지 트위치 필름은 "'위험한 정사'(Fatal Attraction)와 '올드보이'를 좋아했던 관객이라면 두 작품 각각을 좋아했던 이유 그대로 이 영화를 사랑할 수 있을 것"이라는 평을 내놓으며 '마담 뺑덕'에 내재한 에로티시즘과 집착, 복수의 공존이 제대로 통했음을 입증했다.

더불어 지독한 사랑과 집착의 한 가운데 위치한 두 남녀, 정우성과 이솜에 대한 극찬도 이어졌다. "'비트' 이래 여성 관객들의 심장을 뛰게 했던, 한국 영화가 가장 사랑했던 남자 배우 중 한 사람인 정우성은 '마담 뺑덕'에서 스스로 쌓아 올렸던 이미지를 충분히 활용하는 동시에 그것을 허물면서도, 그의 필모그래피 사상 가장 다양한 겹(layer)을 가진 인물을 훌륭히 연기했다"며 배우 정우성에 대한 애정을 표하며 나쁜 남자로 분한 파격 변신에 극찬을 보낸 것.

순수한 처녀에서 도발적 악녀로 극과 극의 변신을 보여준 이솜에 대해서는 "젊고 새로운 여배우 이솜은 첫사랑에 눈뜬 사랑스럽고 순수한 연기가 돋보이는 전반부에서 이미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을뿐더러, 순수함을 빼앗긴 뒤에도 여전히 상처받기 쉬운 면을 간직한 인물을 연기한 후반부를 통해 다양한 층위(layer)를 가진 보기 드문 팜므 파탈을 뛰어나게 연기한다"며 새로운 여배우의 발견에 놀라움을 표했다. 또한 "임필성 감독은 급격한 톤의 전환을 이종 장르가 공존하는 영화의 감독들이 부러워할 만하게 조율해 냈다"는 평으로 '마담 뺑덕' 총 리뷰를 마무리했다.

[출처: 일간스포츠 이승미 기자]

목록

834   정우성, 노출보다 눈길 끄는 동공연기 관리자 14-10-09 1332
  해외 영화 전문지 ''마당뺑덕' 정우성, 필모 중 최고의 연기력' 극찬 관리자 14-10-07 1717
832   '정우성'을 만들어가고 있는 '장인' 정우성 관리자 14-10-07 1634
831   '마담 뺑덕', 순수vs욕망 해외포스터 공개 관리자 14-10-07 1401
830   20년차 영화인 정우성, 그의 도전과 변신 관리자 14-10-06 1562
829   '마담 뺑덕' 정우성, '이보다 완벽할순 없다' 관리자 14-10-06 1340
828   정우성 ‘마담 뺑덕’, 개봉 첫 주말 20만명 동원 관리자 14-10-06 1375
827   ‘마담뺑덕’ 정우성 “실제 연애할때 착한남자 된다” 관리자 14-10-04 2159
826   ‘마담뺑덕’ 정우성 “학규는 나쁜남자지만, 나는 착한남자” 관리자 14-10-04 1354
825   정우성 ‘그 남자의 신의 한수~’ 관리자 14-10-04 1485
824   "부산역에 떴다"…정우성, '비프'의 서막 관리자 14-10-03 1427
823   정우성·이솜 '보기만 해도 훈훈하네' 관리자 14-10-03 1511
822   '마담뺑덕' 정우성, 욕망 관객에 "나 기다리지마"‥재치 관리자 14-10-03 1595
821   정우성-이솜 '영화 속 한 장면처럼' 관리자 14-10-01 1555
820   '마담뺑덕' 정우성 "용납할 수 없이 힘들었던 장면은.." 관리자 14-10-01 1627

[처음][이전][1][2][3][4][5][6][7] 8 [9][10]...[다음][맨끝]


제목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