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제목 없음

 

 

 

 

 

 

 

 

 



 :  보자마자 한마디! 다시 한 번 느껴라, 정우성의 멋을! <신의 한 수…

 :  1016

 :  2014-06-26 23:45:01

 :  관리자   
바둑을 소재로 한 액션영화 <신의 한 수>(제작 메이스엔터테인먼트, 쇼박스(주)미디어플렉스, 아지트필름) 언론시사회가 24일 오후 2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열렸다. 이날 시사회에는 조범구 감독과 출연배우 정우성, 이범수, 안성기, 이시영, 안길강, 김인권, 최진혁이 참석했다.

<신의 한 수>는 범죄로 변해버린 내기바둑판에서 사활을 건 꾼들의 전쟁을 그린 액션영화. <양아치어조> <뚝방전설> <퀵>을 연출한 조범구 감독이 고도의 두뇌싸움을 요구하는 바둑에 범죄액션 장르를 접목했다.

조범구 감독은 “바둑이라는 소재, 오락 액션영화, 호화 캐스팅, 이 셋을 어떻게 조화시킬 수 있을까를 가장 고민했다”며 “쉽게 볼 수 있는 영화를 만들고 싶었다”고 연출 의도를 전했다.

내기바둑판에서 형을 잃고 복수를 계획하는 프로 바둑기사 태석 역의 정우성은 “태석을 어떻게 담백하게 만들 것인가를 고민했다. 성향, 진솔한 눈빛, 말투에 신경을 썼다”고 연기에 중점을 둔 부분을 밝혔다.

한편, 연기를 시작한 후 처음으로 시각 장애인 역할을 맡은 안성기는 “시각 장애 연기가 너무 단조롭진 않을까 걱정이 됐지만 막상 해보니 오히려 집중이 잘되고 감정이 더 잘 전달되는 느낌을 받았다. 좋은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기자들은 대부분 오락영화로서 만족감을 표했다. <타짜>를 연상시키는 편집의 리듬과 속도감 속에 얹힌 캐릭터의 개성과 액션이 오락영화로서 충분히 소임을 다 한다고 평했다. 정우성의 안정된 무게감과 액션 연기에도 높은 점수를 주었다. 또한 악역으로 돌아온 이범수, 맹인 연기로 극의 중심을 잡아 준 안성기, 개성 만점의 안길강과 김인권 등 명배우들의 캐릭터 향연을 영화의 장점으로 꼽았다. 반면, 바둑이라는 쉽지 않은 소재를 영화에 녹여내는데 있어 한계 또한 극명했다는 반응도 있었다.

목숨을 건 한 수 <신의 한 수>는 오는 7월 3일 개봉 예정이다.

● 한마디

-다시 한 번 느껴라, 정우성의 멋을. <신의 한 수>는 그것만으로도 충분하다.
(오락성 7 작품성 6)
(텐아시아 황성운 기자)

-액션보다 눈에 띄는 캐릭터들의 향연.
(오락성 7 작품성 5)
(경제투데이 장병호 기자)

-경쾌한 초반과 지루한 중반, 리드미컬한 마무리.
(오락성 6 작품성 6)
(마이데일리 이은지 기자)

-정우성에게 선구안이 생겼다.
(오락성 7 작품성 6)
(스포츠한국 이정현 기자)

-잘 직조된 캐릭터들과 조범구식 액션이 만난 오락영화.
(오락성 7 작품성 5)
(무비스트 서정환 기자)

[출처: 무비스트 서정환 기자]

목록

689   "오빠야~ 잡아주이소"…정우성, 팬사랑의 한 수 관리자 14-06-30 1061
688   '신의 한 수' 정우성, 부산 여심도 사로잡다 관리자 14-06-30 967
687   '연예가중계' 정우성 "20년 전 통나무 연기" 솔직 관리자 14-06-28 1188
686   ‘연예가중계’ 정우성 굴욕? 박지선 “정우성 질척거리지마” 관리자 14-06-28 1478
685   ‘신의 한 수’ 정우성 최진혁 뜨자 대전시민 1,000명 집결 관리자 14-06-28 1267
684   '신의 한 수' 정우성이 대전에 떴다…으리한 특급서비스 '초토화' 관리자 14-06-28 1056
683   ‘신의 한 수’ 정우성, ‘미친 수트핏’…과감하거나 단정하거나 관리자 14-06-27 1224
682   ‘똥개’후 옴팡지게 망가진 정우성, 이제 연기가 보인다 관리자 14-06-26 1411
  보자마자 한마디! 다시 한 번 느껴라, 정우성의 멋을! <신의 한 수> 관리자 14-06-26 1017
680   정우성 "내 매력? 순진함+씀씀이, 질리지 않는 남자" 관리자 14-06-26 1068
679   정우성 '신의 한 수', 섹시한 두뇌와 날카로운 주먹 관리자 14-06-26 1029
678   신의 한 수, 정우성-이범수-이시영-최진혁 '직구 인터뷰'! 관리자 14-06-26 1007
677   정우성, "치명적인 섹시미 담긴 화보 공개" 관리자 14-06-26 978
676   '신의 한 수' 시사회 정우성, '화이트 수트 내가 제안해서' 관리자 14-06-24 1005
675   '신의 한 수' 정우성, "트랜스포머와 경쟁보다 중요한 건…" 관리자 14-06-24 986

[처음][이전]...[11][12][13][14][15][16] 17 [18][19][20]...[다음][맨끝]


제목 없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