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없음

제목 없음

 

 

 

 

 

 

 

 

 



 :  '연예가중계' 정우성 "20년 전 통나무 연기" 솔직

 :  1478

 :  2014-06-28 23:02:44

 :  관리자   
정우성이 '비트' 시절의 연기에 대해 털어놨다.

29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 프로그램 '연예가중계'에서는 배우 정우성이 '게릴라 데이트'의 주인공으로 등장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정우성은 "20년 전 연기를 보면 왠 통나무가 왔다 갔다 하는 것 같더라"며 "얼굴도 통통하고 그냥 통나무처럼 서 있는 걸 보고 정말 웃겼다. 에너지는 넘치는데 푸는 방법을 몰랐던 것 같다. 지금 생각하니 진짜 뻔뻔하게 데뷔했다"고 말했다.

이날 정우성은 박지선과 깜짝 전화 연결을 시도하기도 했다. 과거 '개그콘서트'에서 "정우성과 결혼하겠다. 노총각 한 명 구제해주겠다"라고 말한 바 있는 박지선은 정우성이 전화를 해 "날짜를 잡자"고 말하자 깜짝 놀라는 반응이었다.

박지선은 "정우성, 질척 거리지마"라면서도 "돈은 안 벌어도 된다. 오빠 내가 벌게요"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정우성은 "그래도 되겠냐. 혹시 집에 잘 안들어가도 되냐"고 답해 또 한번 주변을 웃음 바다로 만들었다.

[출처: TV리포트 김지현 기자]

목록

706   정우성 "까칠하단 오해, 소통법 몰라 벌어진 일" 관리자 14-07-04 1369
705   정우성 “배우 이정재 1만원에 노예계약, 막 써먹을것” 관리자 14-07-04 1344
704   정우성 "결혼하고 싶어..항상 준비돼 있다" 관리자 14-07-04 1377
703   정우성 "데뷔 20년, 좌충우돌 야생마처럼 보낸 듯" 관리자 14-07-04 1287
702   정우성 '많은 관객들이 볼만한 한국영화를 기다리고 계셨다' 관리자 14-07-04 1511
701   '신의 한 수' 정우성, 잘생긴 외모 활용한 좋은 예 관리자 14-07-03 1722
700   `신의 한 수`, 정우성 전야개봉 첫날 7만명…대박! 관리자 14-07-03 1343
699   1년 만에 여름을 제압한 정우성, <신의 한 수> 1위 관리자 14-07-02 1300
698   ‘신의 한 수’ VIP 시사회, ‘멀리서도 빛나는 비주얼’ 정우성 관리자 14-07-02 1500
697   정우성, 팬들도 놀란 조각 같은 외모 관리자 14-07-02 1369
696   정우성 '미남의 정석' 관리자 14-07-02 1362
695   정우성, `옷벗고 낮잠 자는게 취미?` 관리자 14-07-02 1408
694   정우성-최진혁,'돋보이는 두 사람' 관리자 14-07-02 1244
693   ‘신의 한 수’ vs ‘감시자들’, 정우성을 웃게 했던 7월의 기억 관리자 14-07-01 1367
692   ‘신의 한 수’ 구름관중 몰고다닌 정우성…대전-부산 팬서비스 ‘최고조’ 관리자 14-07-01 1368

[처음][이전]...[11][12][13][14][15][16] 17 [18][19][20]...[다음][맨끝]


제목 없음